본문 바로가기

우주활극

(3)
21세기 SF의 초신성, 앤 레키 서면 인터뷰! 21세기 SF의 초신성, 앤 레키 서면 인터뷰 1. 애 둘을 낳고 나서야 본격적으로 소설을 쓰게 된 연유가 궁금하다. 소설을 태동하게 한 건 가정주부로서의 지루함이었나? -어린 시절부터 항상 작가가 되고 싶어 했지만, 그렇게 할 만한 시간이나 머릿속의 여유 공간이 남아 있지 않다고 느꼈다. 그래서 절대 작가가 되지 못하리라 생각했지만, 아이들과 함께(아이들은 정말 사랑스럽다! 아이들과 함께 집에 있을 수 있어 얼마나 행복한지!) 집에 있는 것은 생각보다 정신을 많이 빼앗기는 일이 아니었다. 그제야 내게 이야깃거리들을 충분히 생각해볼 만한 시간이 생겼다는 것을 깨닫게 되었다. 그리고 뭔가 소일거리가 필요하기도 했다. 결론적으로 말하자면 그렇다. 2. 여러 장르 중에 왜 하필 SF소설을 택한 것인가? -처음..
'사소한 칼'을 비롯한 라드츠 3부작을 소개하는 감성파 가이드 문서 우리는 우주 속으로 들어가 마음 속을 떠도네 많은 사람들이 자신이 좋아하는 환상의 세계를 마음속에 품고 있습니다. 당장 감각을 자극하는 모험이 시작되지 않더라도 이미 그 세계를 떠올리는 것만으로도 즐겁습니다. 또한 모험이 끝난 뒤에도 그 세계를 떠올리면 여전히 즐겁죠. 뛰어난 설정을 가진 세계는 작품이 직접 제시하는 이야기 밖에서 우리의 확장된 상상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앤 레키의 '라드츠 3부작'은 이러한 설정의 매력이 두드러지는 시리즈입니다. 굳이 이렇게 소개하는 이유는 이 시리즈가 우주 함대 전쟁을 다룬 작품치고는 액션이 차지하는 비중이 작기 때문입니다. '라드츠 3부작'은 밀리터리 SF로 보기에는 거의 소박한 수준이어서 시원한 전쟁 장면을 기대하시는 분들은 실망하실 수도 있습니다. 굳이 비슷한 스..
'사소한 칼': 책소개, 작가 소개, 무시무시한 추천사들 우리는 드넓은 우주 속에서다시 자신의 마음 속을 떠도네 가장 압도적인 데뷔작 시리즈 뉴욕타임스 베스트셀러 휴고상, 네뷸러상, 아서 C. 클라크상 트리플크라운 달성 한때 수천 개의 몸을 가진 인공지능 함선 그 자체였던 브렉은 이제 하나의 몸뿐이다. 그리고 마침내 분열된 군주에 대한 복수를 넘어 우주 제국 전체에 내전을 불러 일으켰다. 이제 함장이 된 브렉은, 자신이 죽인 대위의 여동생이 있는 변방 행성 아소엑의 우주정거장으로 갈 것을 군주에게 제안받는다. 수백 년간의 식민화로 우주의 차 재배지가 된 아름다운 행성 아소엑과 불행한 인공지능이 관리하는 우주정거장에는 병합의 깊은 후유증과 함께 불길한 전운이 시시각각 다가오고 있다. 브렉은 과연 사랑했던 대위의 여동생과 아소엑 행성, 그리고 우주정거장을 전쟁으로..